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건소의 건강신문고 게시판입니다.
"신뢰할 수 있는 투명행정으로 늘 여러분 가까이에 있는 영광군이 되겠습니다."
내용 : 건강신문고 게시판의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등의 내용 페이지입니다.
제목 적극적인 관심과 지지가 필요합니다.
작성자 김주영 작성일 2019-03-04

반갑습니다. 영광군보건소 건강신문고와는 다소 상이한 내용일수는 있으나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소식을 알려 드리고자 글을 씁니다.


지난 1월 27일에 광화문에서 있어진 세계시민인권연대(GCHRC)를 주축으로 세계여성평화인권위원회 (위원장 이서연), 부패방지국민운동 범기독교총연합회 (회장 오향열), 국제청년평화그룹 청년인권위원회 (운영회원 서민혁), 세계불교정상회의 (한국대표 혜원스님)등 약 100여개의 시민단체와 3만여 명이 모여 한기총 해체를 촉구했던 집회 내용이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스위스, 체코, 루마니아, 호주, 뉴질랜드, 필리핀, 남아공 등 16개국 ABC, NBC등 주요언론 보도 897건 및 뉴스 6건이 보도되어 이슈가 되고 있는가 하면,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각 계 각 층의 시민들이 모여 한기총 해체 촉구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한기총')의 해체를 촉구하는 이유를 말씀드리자면,

- 최근 10년간 한기총 소속 목회자 1만 2천명이 살인, 성폭력, 사기 등의 유죄판결을 받은 점

- 일제강점기 당시 신사참배를 주도한 친일파 장로교에 뿌리를 둔 이적 단체라는 점

- 이 단체의 회장선거와 목사 자격증이 돈으로 좌지우지 되고 있다는 점

- 국민의 사상을 가르고 국가를 혼란에 빠트리는 가짜뉴스의 온상이란 사실

- 돈벌이 강제개종 사업으로 2명을 죽음에 이르게 한 사망 사건과 1,400여명이 납치, 감금, 폭력 등의 인권유린을 당해온 사실 등을 들 수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1천명 시위에 합류했던 아코스타씨는 “한기총의 범법행위와 허위보도는 기독교의 이념과 목적을 더럽혔다” 며 “한기총이 폐쇄되지 않는다면 이들과 연계된 재미 한인사회 및 미주교회에도 악영향이 끼쳐질 것”이라는 우려를 표하기도 했습니다.


해외에서도 이토록 기사화 하고 있는 현실이기에 시민단체들이 적극적으로 나서서 한기총의 부패와 범법을 알리고, 한기총 해체촉구를 하고 있는 만큼, 대한민국 정부와 시민사회 모두 한기총의 심각한 문제를 인식하시고, 적폐세력 한기총이 해체되는데 강력한 힘을 모아주셨으면 합니다.



우간다_한기총규탄궐기대회_델타티비Delta_TV,_2분38초.jpg